경상일보를 시작페이지로 ㆍ 즐겨찾기
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알림 | 화촉 | 부고 | 모집 | 자유게시판
국제종합
룩셈부르크 대중교통 무료화 추진1인당 GDP 유럽연합 1위 경제강국
수도 교통난 세계적으로 악명 높아
20세 미만엔 무료화 이미 시행중
정부, 내년부터 전면 확대할 계획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6  21:37: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서유럽의 작은 경제 강국 룩셈부르크가 세계 최초로 대중교통을 완전 무료로 운영하는 나라가 될 것 같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 등 외신이 5일(현지시간) 전했다.

이날 두 번째 임기를 시작한 자비에르 베텔 총리가 이끄는 연립정부는 내년 여름부터 열차, 전차, 버스 등 모든 대중교통 요금을 없앨 계획이다. 그러나 확정된 것은 하나도 없어 아직 단정하기는 이르다.

베텔 총리는 지난 10월 중순 치러진 총선에서 환경 문제에 우선순위를 두겠다고 약속했다. 새 정부는 마리화나 합법화, 이틀의 새 공휴일 도입 등도 검토 중이다.

룩셈부르크는 유럽연합(EU)에서 국토 면적이 두 번째로 작지만 1인당 GDP(국내총생산)는 가장 높다. 대공국(大公國)이기도 한 이 나라의 수도도 ‘룩셈부르크(Luxembourg City)’인데, 이 도시는 세계에서 손꼽을 정도로 교통난이 심하다.

수도 룩셈부르크의 주민 수는 11만 정도나, 이 도시에 직장을 가진 출퇴근 인구가 40만에 달한다. 2016년 한 해 동안 이 도시의 운전자 1인당 평균 33시간을 차량정체로 허비했다는 조사 결과도 있다. 이 나라 인구는 약 60만 명이다. 그런데 이웃한 프랑스, 벨기에, 독일 등에 거주하면서 국경을 넘어 매일 이 나라로 출근하는 사람이 20만 명이나 된다.

이런 사정 때문인지 룩셈부르크는 교통 문제에 전향적인 태도를 보여 왔다. 올해 여름엔 모든 어린이와 20세 미만 청소년을 대상으로 무료 교통수단을 제공하기 시작했는데 중학생은 등하교 버스를 무료로 이용한다. 직장인도 출퇴근 시간이 2시간 이내일 경우 2유로(약 2500원)만 내면 된다.

2020년부턴 대중교통 티켓을 전면 폐지할 예정이다. 요금 징수와 무임승차 감시에 들어가는 인력과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서라고 한다. 그러나 충분히 검토된 방안은 아직 없다. 예컨대 열차의 1등 칸과 2등 칸을 어떻게 할지도 미정이다.

지난 총선에서 베텔 총리는 간신히 5년 재임에 성공했다. 선거 전 지지도 조사에선 기독사회국민당(CSV)이 이기는 것으로 나왔다. 그러나 막상 뚜껑을 열어 보니, CSV는 의석을 잃고, 녹색당이 세 석을 얻었다. 베텔 총리가 속한 민주당은 사회노동자당, 녹색당과 연합해 가까스로 연정을 구성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백종원 황교익 일침, “제작진도 자신의 일에 회의감을 느낄 정도였다”
2
이영자 “패가망신 한 후 어느 정도로 바꿨냐면…”
3
구준엽 오지혜 연애, 솔로들 가슴에 불 지폈다
4
수지 금전배상, SNS 글과 사진이 퍼지며 발생한 파장
5
속초 추락 실종, 숙소로 이동하던 중…친구 한 명만 빠져나왔다
6
SBS주말드라마 '운명과 분노' 결방,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축구 중계
7
12월, 1월 국내 겨울 여행지 추천! 제주도가볼만한곳 제주시 애월 맛집, 서귀포시 중문 맛집 ‘고집돌우럭’
8
걸그룹 '헤이걸스' 14일 뮤직뱅크 출연, 헤이걸스만의 색깔 보여줄터
9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송철호 울산시장과 신정시장 방문
10
OCN 드라마 ‘프리스트’ 이은샘, 새로운 연기 도전 이번엔 ‘엑소시즘’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북부순환도로 17 | Tel 052-220-0515 | Fax 052-224-1030 | 사업자번호 610-81-07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정환
등록번호 : 울산,아01105 | 발행인 : (주)경상일보 엄주호 | 편집인 : 엄주호 | 등록날짜 : 2018년 4월 23일
Copyright © 2011 경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ilbo.co.kr